삼성산부인과 퀵메뉴 삼성산부인과 예약하기 삼성산부인과 비용문의 삼성산부인과 동영상
HOME > 병원소개 > 보도자료
  문의드립니다
 
삼성산부인과 2017-03-17, 조회 754
 

요즘처럼 일교차가 큰 환절기에는 요실금 증상으로 인해 불편을 호소하는 이들이 증가한다.
급격히 온도가 변하면 방광이 수축하면서 더 자주 요의를 느끼게 되기 때문이다.
요실금은 자신의 의지와 무관하게 방광이 수축되거나 요도 괄약근 및 골반 근육이 약화돼 소변이 흘러나오는 증상이다.
이 같은 요실금은 여러 가지 원인으로 발생하고 남녀노소 모두에게 올 수 있으며,
특히 중년 이후의 여성과 신경 질환 환자, 노인에서 많이 나타난다. 성인 여성에서는 45~50세를 전후로 높게 나타나며 성인 여성의 35~40%는 요실금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여성에게는 복압성 요실금이 많은데 기침, 재채기, 줄넘기나 무거운 것을 들어올릴 때에 배에 힘(복압)이 가해지는 상황에서 나타난다. 이는 골반 근육이 약해지거나 출산, 폐경, 비만 등이 원인이 되기도 한다. 절박성 요실금은 갑자기 소변이 마려운 느낌이 들고 미처 속옷을 내리기도 전에 소변이 흘러나오는 경우다. 자신의 의지와 상관없이 방광이 수축해 발생한다.
삼성산부인과 박평식 원장은 “요실금은 증상이 있을 때 바로 전문의의 정확한 진단을 통해 치료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며 “증상이 심한 환자는 사회생활을 하는데 큰 장애가 될 뿐 아니라 치료를 미루다가 우울증으로 이어지는 경우도 있다”고 설명했다.
요실금은 종류와 원인에 따라 치료 방법이 다르고 같은 종류의 요실금에서도 다양한 치료 방법이 있다.
따라서 요실금의 원인을 정확하게 파악해 그에 따른 적합한 치료방법을 선택해야 한다.가벼운 요실금의 경우 대부분 수술을 하지 않고, 케겔운동 같은 골반근육 강화 운동이나 전기자극을 통해 골반 내 근육을 강화시키는 물리치료로 증상을 개선할 수 있다.
박 원장은 “일상생활에 지장을 줄 정도로 심한 복압성 요실금의 경우라면 수술을 통해 치료해야 한다”며 “수술방법은 다양하지만 최근에는 간단한 슬링 수술으로도 90~95% 정도에서 개선 또는 완치를 보인다”고 밝혔다.
이어 “최근에는 요실금 치료와 함께 ‘질성형술’을 병행하는 경우도 늘고 있다”며 “질 성형수술 시에 골반근육을 강화시켜주기 때문에 요실금 질환에도 도움이 된다”고 조언했다.
조필현 기자 chop23@rapportian.com<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